작성일 : 09-04-15 10:54
전주포토페스티벌 전라일보 보도내용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2,473  
제 2회 '2009 전주포토페스티벌'
작성시간 : 2009-04-10 송근영 기자


렌즈로 보는 다양한 시각이 펼쳐질 사진축제가 열린다.

(사)현대사진미디어연구소가 주최하는 '2009 전주포토페스티벌'이 13일부터 30일까지 전북예술회관과 전주교동아트센터, 우진문화공간 등에서 함께 열린다.

'Urban & Culture(도시와 문화)'이라는 주제로 올해 두 번째를 맞이하는 이번 포토페스티벌은 진실이 전하는 메체인 사진을 통해 도시 문화의 다양성을 되돌아보고 우리지역의 문화와 전통문화, 생활풍습 등을 사진으로 담아 선보인다.

교동아트센터에 전시되는 '전주풍경사진전'은 전주의 도시 공간과 문화를 고민하는 기획전으로 중견사진가들과 신진작가들이 촬영한 전주지역 생활상과 전통, 근대, 현대문화상을 전시한다.

이와함께 특별전 '보는 맛, 느끼는 맛'은 맛의 고장인 전주의 이미지를 한껏 제고시키는 전시로 주목을 모으며 우진문화공간에 전시된다.

강윤석, 박승환 작가, 윤신혜 푸드스타일리스트가 초대작가로 초청돼 이미지를 통한 레시피를 전달한다.

또 새만금 군산지역과 전주한옥마을 일대에 전시되는 'One day Story in Jeonbuk'. 전국의 프로사진가와 일반인, 지역민 등 사진작가 100인이 참여해 축제기간 중 하루동안 전북 도민들의 삶과 문화를 24시간 사진으로 기록한다.

한국과 프랑스 사진의 흐름을 엿볼 수 있는 기획전 '한·불 사진전'은 우리나라와 유럽에서 작업하는 젊은 사진가 17명의 작품을 통해 나라의 각 도시와 문화, 문명의 차이를 비교해 볼 수 있는 전시로 전북예술화관에서 만날 수 있다.

이밖에 ‘몸(Body)’를 주제로 26일 전주대학교 세미나실에서 세미나와 워크샵 ‘About Body’가 열린다.

사진 동호인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스튜디오 모델 촬영과 전문작가를 초청해 촬영 팁을 배울 수 있는 시간으로 사진 역사에 있어 위대한 사진가들로 평가받고 있는 이들의 작품을 분석하는 이론 강의와 실습을 통한 다양한 제작이 함께 진행된다. /

송근영기자·ssong@